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T MENU
전체방문 : 20,348
오늘방문 : 5
어제방문 : 2
전체글등록 : 9,019

-->OB 회비 현황<--
-->YB 회비 현황<--
  FREE talk board
자유 게시판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수 있는 게시판 입니다.
비방글이나 광고성글은 관리자 권한으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자 샤오린
작성일 2013-07-19 (금) 11:41
ㆍ추천: 0  ㆍ조회: 95      
IP: 147.xxx.61
사람 사는 일이 다~ 그렇고 그럽디다
사람 사는 일이 다~ 그렇고 그럽디다


능력 있다고 해서 하루 밥
  열끼 먹는것도 아니고
  많이 배웠다 해서 남들 쓰는말과
  다른 말 쓰는것도 아니고
  그렇게 발버둥 치고 살아봤자
  사람사는일 다그렇고 그럽디다.


백원 버는 사람이
  천원 버는 사람 모르고
  백원이 최고 인줄 알고 살면
  그사람이 잘 사는 겁디다...


돈이란...
  돌고 돌아서 돈!!! 입디다.
  많이 벌자고 남 울리고
  자기 속상하게 살아야 한다면
  벌지 않는 것이 훨씬
  나은 인생 입디다..


남에 눈에 눈물 흘리게 하면
  내 눈에 피 눈물 난다는말
  그말 정말 입디다...


남 녀 간에 잘났네 못났네
   따져 봤자 컴컴한 어둠 속에선
   다 똑같습디다


어차피 내맘대로 안되는 세상
  그 세상 원망 하며
  세상과 싸워 봤자
  자기만 상처 받고 사는것
  이렇게 사나 저렇게 사나
  자기속 편하고 남 안울리고 살면
  그사람이 잘 사는 겁디다


천진 난만하고 예쁘게 웃던
   입가에는 어느덧
   싸구려 미소가 자리잡고 있고
  적당히 손해 보고살던 내 손에는
  예전 보다 만원 몇장 더 들어 있습디다


그럽디다
  세상 사는일이 다~~~
  그렇고 그럽디다
  좋은 침대에서 잔다고
  좋은꿈 꾼답디까?
  아닙디다 사람 사는게
  다~~ 거기서 거깁디다


남들도 다~~
  그렇게 살아들 갑디다
  내 인생인데 남 신경쓰다보니
  내 인생이 없어 집디다


어떻게 살면 잘사는건지?
  잘 살아 가는 사람들은
  그걸 어디서 배웠는지
  안가르쳐 줍디다


고개를 들어 하늘을 보다가
  언제 인지 기억도 안나고
  정말로 기쁘고 유쾌해서
  크게 웃어본지가 그런때가
  있기는 했는지 궁금해 집디다


알수록 복잡해 지는게
  세상이였는데.....
  자기 무덤 자기가 판다고
  어련히 알아 지는 세상
  미리 알려고 버둥거렸지 뭡니까?


내가 남보다 나은 줄 알았는데
  돌아보니 주위에 아무도 없고
  이제껏
  내가 내살 깍아 먹고 살아 왔습디다
  왜 그렇게 바쁘고 내 시간이 없었는지?


망태 할아버지가
  뭐하는 사람인지도 모르면서
  무작정 무서워 하던
  그때가 행복 했습디다
  엄마가 밥 먹고 "어여가자" 하면
  어딘지 모르면서 물말은 밥
  빨리 삼키던 그때가 그리워 집디다


잘사는 사람 들여다 보니
  잘난데 없이 잘 삽디다
  많이 안 배웠어도
  자기 할말 다하고 삽디다....


인생을 산다는것이
  다~~ 거기서 거깁디다
  그저 허물이 보이거들랑
  슬그머니 덮어주고
  토닥 거리며 다독이며
  둥글게 사는게 인생 입디다....
 
이름아이콘 빈빈
2013-07-19 14:31
좋은 글 눈으로만 읽을게 아니라 가슴으로 읽을수 있어야 하는데....
이세상 좋지도 않은 대가리로만 살려는 사람들 하나의 의미도 모르며 둘을 찾는 사람들에게게 과연 이러한 말들의 의미가 얼마나 정확하게 전해 질는지 또한 의문 입니다.
 
이름아이콘 wolf
2013-07-20 08:48
무슨 언짢은 일이라도 있었나보네......
삶이란게 원래 그런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었네 아니든가
모두들 더운 날씨에 지치지말고 힘내시길......
 
이름아이콘 수골피오
2013-07-25 23:23
산 다는건 ....
맞습니다.
다 그렇고 그런겁니다.
어차피 인생은 빈술잔 들고 취하는 것....노래 가사도 있지요
걍 못듣고, 못보고, 모르고 살자구요~~~~~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23 8월 25일 북한산 등반 7 샤오린 2013-08-22 104
1822 8월 18일 북한산 등반 계획 7 샤오린 2013-08-16 99
1821 Alaska에서 소식 전합니다. 3 Vitamin 2013-08-09 124
1820 악사이원정 잘 다녀왔습니다. 1 수리산 2013-08-09 145
1819 8월 10~11일 불수 야간 등반 공고 6 샤오린 2013-08-08 130
1818 8월 4일 등반은 쉽니다..... 샤오린 2013-08-02 48
1817 ALASKA 다녀오겠읍니다 8 Vitamin 2013-07-29 116
1816 7월28일 등반계획????-->북한산 7 Vitamin 2013-07-26 98
1815 7월 21일 북한산 등반 8 샤오린 2013-07-20 89
1814 사람 사는 일이 다~ 그렇고 그럽디다 3 샤오린 2013-07-19 95
1813 무더위 잘 견뎌내시길.. 6 수리산 2013-07-14 101
1812 2013년 7월 13일-14일 하기힐링캠프(천렵) 14 샤오린 2013-07-03 368
1811 7월 7일 산행 공고(북한산) → 취소 3 샤오린 2013-07-03 91
1810 6월30일 산행 공고(북한산) 5 샤오린 2013-06-27 114
1809 권오준이 장비로 판단되는 것 3 샤오린 2013-06-27 82
1,,,21222324252627282930,,,148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산 44-1 혜당관(학생회관) 502호 단국대학교 산악부 TEL: 031-8005-2730
CopyRight 2007 DanKook University Alpine Club,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