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T MENU
전체방문 : 2,647
오늘방문 : 4
어제방문 :
전체글등록 : 9,019

-->OB 회비 현황<--
-->YB 회비 현황<--
 Music Cafe
산속의 작은 쉼터
작성자 수골피오
작성일 2007-11-27 (화) 10:57
분 류 팝송
ㆍ추천: 0  ㆍ조회: 66   
Simon & Garfunkel - The Sound Of Silence
Hello darkness, my old friend / 내 오랜 친구, 어둠이여
I've come to talk with you again / 자네랑 이야기하려고 또 왔다네
Because a vision softly creeping / 왜냐하면 내가 잠들어 있는 동안에
Left its seeds / 어떤 환상이
While I was sleeping / 자기 씨를 심어놓았기 때문이지
And the vision / 내 뇌리에 깊히 박힌
That was planted in my brain / 그 환상은
Still remains / 아직도 여전히
Within the sound of silence / 침묵의 소리로 남아있다네
In restless dreams I walked alone / 불안한 꿈속에서 자갈이 깔린
Narrow streets of cobble stone / 좁은 길을 혼자 걸었지
'Neath the halo of a street lamp / 가로등불 밑에 다다랐을 때
I turned my collar / 차갑고 음습한 기운때문에
To the cold and damp / 옷깃을 세웠다네
When my eyes were stabbed / 그때 반짝이는 네온 불빛이
By the flash of a neon light / 내 눈에 들어왔고
That split the night / 그 네온 불빛은 밤의 어둠을 가르며
And touched the sound of silence / 침묵의 소리를 감싸안았다네
And in the naked light I saw / 적나라한 불빛가운데서 만명 정도?
Ten thousand people / 아니 어쩌면 더 많은 사람들을
Maybe more / 나는 볼 수 있었다네
People talking without speaking / 그사람들은 마음에도 없는 이야기를 하고
People hearing without listening / 듣는체 하지만 실제로는 듣지않고
People writing songs / 심금을 울리지도 못하는
That voices never share / 노래들을 부르고 있었다네
No one dared / 그 어느 누구도 감히
Disturb the sound of silence / 침묵의 소리를 깨뜨릴 엄두를 내지 못했다네
'Fools' said I ' / 그래서 나는 '바보들
You do not know / 암과도 같은 침묵이 자라고 있음을
Silence like a cancer grows / 당신들은 알지 못하나요?
Hear my words that I might teach you / 당신들을 깨우치는 내 말을 들으세요
Take my arms / 당신들에게 내미는 내 손을 잡으세요'
That I might reach you / 라고 말했지
But my words / 하지만 그러한 내 말은
Like silent raindrops fell / 소리없는 빗방울처럼 떨어져
And echoed / 침묵의 샘 가운데에서
In the wells of silence / 공허한 메아리같을 뿐이었다네
And the people bowed and prayed / 사람들은 자기들이 만든
To the neon god they made / 네온 神에게 허리굽혀 기도했다네
And the sign flashed out its warning /그러자 네온이 만들어내는 단어중에
In the words that it was forming / 경고의 문구가 번쩍이었지
And the signs said / 네온은 이렇게 말했어
'The words of the prophets are written / '예언자의 말은 지하철의 벽이나
On the subway walls and tenement halls / ' 싸구려 아파트 현관에 적혀있다' 라고...
Whispered / 침묵의 소리 가운데에서
In the sound of silence / 그렇게 속삭이더군...

 
 
 
번호 글제목 추천 조회  작성자 작성일
35 7080 나같은건 없는건가요_추가열 [1] 10 67 샤오린 2007-11-23
34 7080 방랑자 0 67 샤오린 2007-11-14
33 팝송 Simon & Garfunkel - The Sound Of Silence [2]+1 0 66 수골피오 2007-11-27
32 요즘뜨는 노래 SG워나비 _내사람,아리랑 [1] 0 65 샤오린 2007-11-26
31 경음악 빗물_폴모리악단 0 64 샤오린 2008-09-05
30 무드송 헤어져도 사랑만은-연주곡 0 63 샤오린 2009-05-12
29 경음악 Inca_Dance-쿠스코 0 63 샤오린 2009-04-16
28 기타 내사람--에스지 워너비 0 63 수골피오 2007-11-28
27 팝송 Simon & Garfunkel-The Boxer 0 63 수골피오 2007-11-27
26 7080 내이름은 구름이여-조용필 0 63 샤오린 2007-11-09
25 요즘뜨는 노래 원모타임 0 62 샤오린 2008-09-05
24 요즘뜨는 노래 거위의 꿈 - 인순이 윤도현의 러브레터 中 0 62 원도공 2007-11-24
23 요즘뜨는 노래 원더걸스 - Tell Me [1] 0 62 원도공 2007-11-23
22 산노래 산아가씨 0 62 샤오린 2007-11-13
21 팝송 Scorpions-Wind of change [1] 0 61 수골피오 2007-11-28
20 트롯트 나훈아 - 불효자는 웁니다. 0 61 수골피오 2007-11-28
12345678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산 44-1 혜당관(학생회관) 502호 단국대학교 산악부 TEL: 031-8005-2730
CopyRight 2007 DanKook University Alpine Club, All Rights Reserved